기업경영연구, Vol.25 no.1 (2018)
pp.103~116

정부의 기업지배권 감시의 효율성 조건

권세훈

(상명대학교 경영학과 교수)

본 연구는 기업의 투자가 사회적 외부성을 가지는 경우, 기업지배권에 대한 시장 감시기제 대신 정부 감시기제가 더 효율적으로 작동될 수 있는 특별한 조건에 대해 논하였으며, 이를 위해 지배주주의 횡령 등 불법 행위에 대한 정부의 감시 게임 모형을 제시하고 균형 결과에 대한 경제적 분석을 실시하였다. 그 조건으로 첫째는 정부의 감시기술이 시장에 비해 지나치게 비효율적이지는 않아야 하고, 둘째는 기업의 투자가 지니는 사회적 외부성이 상당하여야 하고, 셋째는 정부가 이와 유사한 성격의 감시 게임을 반복적으로 진행할 것이 예상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한국의 경제적 현실과 관련하여 이들 조건들이 내포하는 시사점들은 다음과 같다. 먼저 한국의 자본시장의 성숙과 발전의 정도를 고려할 때, 첫째 조건인 정부 감시기술의 상대적 효율성 조건의 충족 가능성은 점차 감소할 것으로 판단된다. 그리고 경제성장 및 산업발전의 정도를 고려할 때, 둘째 조건인 투자의 외부성 정도나 중요성 역시 감소 추세에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 한편 셋째 조건인 정부와 기업 사이의 규제 및 감시 관계의 반복성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으로 보이나, 정부가 기업에게 정책적 협조와 보복을 제안하기는 점점 더 어려워질 것으로 예상된다. 결론적으로 정부의 기업지배권 감시가 시장기제에 비해 더 효율적일 수 있는 조건은 과거 일부 상황에서 충족되었을 가능성이 있으나, 향후에는 그 가능성이 점점 더 낮아질 것으로 판단된다.

When the Government Allows the Wrongdoing of the Controlling Shareholders

Kwon, Sehoon

This paper analyzed a monitoring game between the controlling shareholders and the government. We assume that the controlling shareholder considers illegal activities seeking private benefits and a special kind of investments which have externalities. The illegal activities may benefit the controlling shareholder himself but lead to social detriment if it is not detected nor punished properly. The investments are negative NPV projects and thus over-investments in the eyes of the individual firms. But they have technological spill-over effects or employment benefits. It means that they are under-investments on the social perspectives. In this game framework, there are trade-off relationships between the firm investments and the controlling shareholder’s wrongdoing. As the social planner, the government weigh between allowing the wrongdoing and inducing the investments. Controlling shareholder also compares the profits of the two strategies, that is, investment-wrongdoing or no-investment-no-wrongdoing strategies. We interpret the investment-wrongdoing equilibrium results as the efficiency gains of the government monitoring relative to the market mechanism. From the equilibrium, we argue that the condition for the government monitoring to be more efficient than the market mechanism would be as follows: 1) the monitoring technology of the government is not so inefficient, 2) there are externalities with the firm’s activities such as investments, and 3) the monitoring game should be repeated many times enough for the government to be punished for the deviation or the opportunistic behavior by the firms(controlling shareholders) next rounds of the game. Relating these results with the Korean economic and social situations, our conjecture is that, first, the relative efficiency gains of the government monitoring have been declining compared to the capital market mechanism. Second, the social importance of the investment externalities also might have been diminished as the economic developments advanced to the much higher level. Lastly the game-repeatability condition is more probable than other two conditions. But it becomes more difficult for the government to offer the implicit game to the controlling shareholders. In conclusion, we predict that the implicit negotiation or monitoring game between the government and the controlling shareholders is unlikely to be held as often as the past.

Download PDF list




 
한국교통대학교 충주캠퍼스 중앙도서관(W20) 6층 603호 기업경영학회사무국      [개인정보보호정책]
Tel: 010-8674-1887      Fax: 043-841-5880      E-mail: kocoma2015@naver.com
COPYRIGHT ⓒ KOREA CORPORATION MANAGEMENT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